미래학교, 학생은‘휴게공간’, 교사는‘수업공간’바란다

도교육청, 미래학교 공간에 대한 학생·교사 의견 수렴

우영성 | 기사입력 2019/08/15 [07:55]

미래학교, 학생은‘휴게공간’, 교사는‘수업공간’바란다

도교육청, 미래학교 공간에 대한 학생·교사 의견 수렴

우영성 | 입력 : 2019/08/15 [07:55]

 

▲ 교사 디자인 참여 워크숍 사진     © 한성뉴스넷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학생과 교사를 대상으로 각각 미래형상상학교 사용자 디자인 참여 협의회를 실시한 결과 학생들은 미래학교 공간에놀이 휴게 공간 설치’, 교사들은 수업 활용 공간 설치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냈다고 15일 밝혔다.


학생들은 학교 공간 개선 요구사항으로 놀이·휴게 공간 설치를 꼽았다. 구체적으로는 교실에 보드게임 등 놀이시설 배치, 옥외공간을 활용한 자연친화적 휴게 공간 조성, 수면실과 같은 휴게 공간 조성, 체력 단련실 개방 등이 있다.

▲ 교사 디자인 참여 워크숍 사진     © 한성뉴스넷

▲ 교사     ©한성뉴스넷


교사들은 학교 공간 개선 요구사항으로 수업 활용 공간 설치를 꼽았다. 구체적으로는 교육과정과 연계한 공간조성, 복도 공간의 다양한 활용방안 모색, 가변형 실내 공간 운용(모둠활용에 용이한 이동식 책걸상 배치), 게시 공간 설치(활동 결과물 전시·공유 목적) 등이 있다.


도교육청은 실현 가능성, 예산확보, 제도적 여건 등을 고려해 협의회에서 제시된 학생, 교사의 의견을 향후 미래형상상학교 개발 연구에 반영할 계획이다.

▲ 학생 디자인 참여 워크숍     © 한성뉴스넷

▲ 학생활동     © 한성뉴스넷


20~21함께 만들어가는 상상학교 대토론회개최를 통해 협의회에서 제시된 미래학교에 대한 의견을 종합적인 관점에서 논의, 점검한다. 토론회에는 학생, 교사, 학부모가 참여해 학교 공간에 대한 서로 다른 의견을 개진하며 발전적인 경기미래학교 모습을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경기도교육청 현상봉 시설과장은 협의회는 학생과 교사들이 미래학교에 대해 상상력을 마음껏 발휘하고, 교육활동의 중심이 될 미래학교 공간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는 좋은 기회였다협의회, 대토론회를 통해 수렴된 의견을 바탕으로 사용자 중심의 경기미래학교 공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학생활동     © 한성뉴스넷


▲ 학생활동     © 한성뉴스넷


한편, 도교육청은 지난 715~23일과, 85일 각각 학생과 교사를 대상으로 미래형 상상학교 사용자 디자인 참여 협의회를 실시하고 미래학교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학생참여 협의회에는 도내 초··고 학생 150여명이, 교사참여 협의회에는 도내 학교 급별·과목별 교사 30여명이 참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더덕꽃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