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김경일 도의원(파주),“조례 규정 어긴 절차상 하자, 원천 무효”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4곳 신청한 파주시 모두 탈락

이길순기자 | 기사입력 2020/09/23 [19:57]

경기도의회 김경일 도의원(파주),“조례 규정 어긴 절차상 하자, 원천 무효”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4곳 신청한 파주시 모두 탈락

이길순기자 | 입력 : 2020/09/23 [19:57]

 

▲ 파주3 김경일  © 한성뉴스넷

 

 [한성뉴스넷= 이길순 기자] 23, 경기교통공사 등 5개 공공기관의 주사무소 입지가 최종 확정된 것과 관련해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경일 의원(더민주당, 파주3)입지선정위원회 구성부터 도의회와 협의하도록 한 조례 의무규정을 위반한 것으로 원천무효라며 강력히 항의하였다.

 

ㅇ 김 의원은 지난 715일 제정된 경기교통공사 설립 및 운영 조례 부칙 제6(입지선정 사전협의)를 언급하며 지난 6월회기 건설교통위원회 심의과정에서 공사의 주사무소 입지선정위원회 구성 및 최종 입지 결정 이전에 도의회와 협의하여야 한다라는 부칙 제6조를 신설하였다그러나 조례가 제정된 후 2달이 넘도록 교통국은 입지선정과 관련한 도의회와의 협의체 구성 등을 포함한 아무런 협의 노력도 없었다며 입지선정위원회 위원 선정부터 다시 절차를 이행해야 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ㅇ 또한 김 의원은 조례를 무시하고 도의회와의 협의를 진행하지 않은 것은 도의회를 경시하고, 무시하는 처사로 이러한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고, 이러한 사태까지 몰고 온 집행부(교통국)도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며 향후 도의회와의 협의절차 이행에 대한 강력한 조치를 마련해 가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ㅇ 올해 87일 제정된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 설립 및 운영 조례의 경우도 부칙 제2(입지선정 사전협의)진흥원의 주사무소 입지선정위원회 구성 및 최종 입지 결정 이전에 도의회와 협의하여야 한다는 규정이 포함되어 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당귀꽃 (뿌리-한약재)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