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이트·눈썰매 타러 성남종합운동장 가자…14일 개장

한곳서 2개 레포츠 동시에 즐겨, 이용료 각 1000원

이길순 | 기사입력 2019/12/12 [06:39]

스케이트·눈썰매 타러 성남종합운동장 가자…14일 개장

한곳서 2개 레포츠 동시에 즐겨, 이용료 각 1000원

이길순 | 입력 : 2019/12/12 [06:39]

 

▲ 성남시 중원구 성남동 성남종합운동장 눈썰매장(작년사진)     © 한성뉴스넷


성남시(시장 은수미)9년간 시청 야외주차장에 설치·운영하던 스케이트장을 이번 겨울부터 중원구 성남동 성남종합운동장 눈썰매장 옆으로 옮겨 오는 1214일 개장한다.

 

시는 시민들이 한곳에서 2개의 겨울철 레포츠를 동시에 즐길 수 있게 하려고 스케이트장과 눈썰매장을 성남종합운동장 주차장에 설치해 이날 오전 11시 개장식을 한다.

 

▲ 성남시는 2009년부터 9년간 시청 야외주차장에 설치 운영하던 스케이트장을 이번 겨울부터 중원구 성남동 성남종합운동장 눈썰매장 옆으로 옮겨 14일 개장한다     © 한성뉴스넷


이날 개장식엔 무료입장 이벤트, 피겨 스케이팅 댄싱, 쇼트트랙 시범 공연, 혼성 난타 공연이 열린다.

 

이들 2개 레포츠 시설은 내년 29일까지 58일간 문을 열고,  이용료는 스케이트, 안전모, 눈썰매 등 장비 대여료를 포함해 회당 1000원이다.

 

또한 스케이트장은 성남종합운동장 주차장에 1620규모로 링크(27*60)를 조성했다. 한 번에 300여 명이 스케이트를 탈 수 있다.

 

내년 16~131일 한 주 단위로 만 6~18세 대상 스케이트 강습 교실(강습비 주 1만원)을 운영한다.

 

스케이트장 옆에 있는 눈썰매장은 602규모다. 가족 단위 시민이 이용할 수 있는 8레인의 슬로프(14m*43m)를 갖췄다.

 

2개 시설 모두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30분까지 회당 1시간씩 하루에 6회 운영한다.

 

·일요일과 공휴일은 오후 8시까지 1회 연장한다.

 

6한편 인승 우주여행 등을 가상현실(VR)로 체험해 볼 수 있는 시설과 휴게실, 북카페, 매점을 갖췄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금강애기나리
1/3
광고
광고